상단여백
HOME 지원정책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근로 청소년 대상 ‘근로보호 멘토링’ 운영
근로보호 멘토링 사업
근로보호 멘토링 사업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이사장 윤효식)은 올해 직업계 고등학생 및 근로하는 가정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근로보호 멘토링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근로보호 멘토링은 근로 청소년이 겪는 근로권익 침해를 개선하기 위해 진행하게 됐다.


여성가족부의 ‘2022년 청소년 매체 이용 유해환경 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2022년 최저시급 미만으로 임금을 받은 비율은 12.6%, 부당행위 및 처우 경험률은 29.5%로 나타났다.

고용노동부의 ‘2023년 청소년 고용 사업장 근로감독 현황’에 따르면 노동법 위반 업체는 2022년 1만2431건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사회 환경 속에서 근로보호 멘토링은 근로 청소년의 안전한 근로환경을 위해 1:1 근로상담, 노동인권교육, 진로·직업 탐색 활동 등을 제공해 근로권익 침해 문제 및 진로고민 해결을 지원한다.

멘토링은 멘토와 멘티가 그룹을 지어 진행된다. 멘토는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근로권익보호지원팀 전문 상담사로 구성돼 있으며, 멘티는 부산 지역 직업계 고등학교 3학년과 가정 밖 청소년으로 구성돼 있다.

나아가 근로 중 경험하는 인간관계의 어려움에 따른 우울·불안과 같은 심리정서 문제에 대한 전문 상담 서비스도 제공한다.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은 앞으로 멘토링 프로그램의 효과 분석 및 참가자 의견을 반영해 근로 청소년이 안전하고 건강한 환경에서 근로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개선·보완할 계획이다.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윤효식 이사장은 “이번 멘토링을 통해 근로 청소년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근로하고, 직장 생활 초기에 직면하는 다양한 문제에 대한 대처 능력을 함양해 직장 적응 및 안정적인 자립을 이룰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과 행복한 꿈의 실현을 위해 본원은 앞으로도 청소년 상담 복지의 중추 기관으로서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소기업경제TV  tgtg1009@sbetv.co.kr

<저작권자 © 중소기업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소기업경제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