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한국 청소년들, 세계 최대 로봇대회 ‘FIRST Tech Challenge’ 출전
한국대표팀 선발 대회 모습
한국대표팀 선발 대회 모습

미국 퍼스트(FIRST) 재단의 국내 파트너인 창의공학교육협회(협회장 도경민)의 주관으로 일본팀을 포함한 총 45팀이 참가한 가운데 1월 27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성황리에 개최된 ‘2023-2024 코리아로봇챔피언십’을 통해 한국 대표팀이 선발돼 세계 대회 ‘FIRST Tech Challenge’에 출전한다.

코리아로봇챔피언십은 전세계 110여개국 70만명의 학생이 참가하는 세계 최대 로봇대회인 미국 FIRST 재단 ‘FIRST Tech Challenge’의 한국대회다. 이번 대회에서는 운천고등학교 ‘TC’팀이 종합 1위를 차지해 경기 1위에 오른 한국과학영재학교 ‘TALOS’팀과 함께 올해 4월 17일부터 20일까지 미국 휴스턴에서 열리는 월드 챔피언십 ‘FIRST Tech Challenge’에 출전하게 된다.


종합 1위를 차지한 TC팀은 KLA Foundation 장학 프로그램을 통해 코리아로봇챔피언십에 참가했다. 반도체와 전자 산업의 공정 제어 및 지원 솔루션 분야에서 세계적 선두주자인 KLA는 화성, 수원, 평택 지역의 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장학팀을 선발해 ‘FIRST Tech Challenge’ 참가에 필요한 로봇 재료와 무상 교육을 지원함으로써 STEM 융합 기술과 소프트웨어 역량을 가진 융합 인재로 성장할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KLA Foundation의 젠 시어(Jen Shea) Executive Director는 “도전 정신과 열정으로 팀만의 창의적인 로봇을 제작하고, 코리아로봇챔피언십을 통해 자신들의 결과를 즐기는 KLA Foundation 장학팀들이 자랑스럽다. KLA의 융합 인재 육성 프로그램에 매년 더 많은 학교와 학생들이 참여해 기쁘게 생각하며, 학생들이 KLA Foundation 장학 프로그램을 통해 창의적 문제 해결 능력과 더불어 글로벌 세계관과 직업관을 가진 인재로 성장하길 바라고, 장차 KLA에서 함께 일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창의공학교육협회는 미국 FIRST 재단의 한국 공식 파트너로서 2011년부터 14년간 코리아로봇챔피언십을 통해 총 1800팀 1만5000명의 학생들이 FIRST 로봇대회를 통해 리더십을 보유한 창의적인 융합 인재로 성장하도록 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또한 장학 프로그램을 통해 우리 청소년들이 STEM에 흥미를 갖고, 대회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연구 일지 작성, 팀워크 등과 함께 체계적으로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KLA Foundation의 장학 프로그램에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창의공학교육협회 홈페이지(www.fest.o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창의공학교육협회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더 많은 우리 청소년들이 창의적 아이디어를 자유롭게 실현하고, 융합 문제 해결 능력과 통찰력을 가진 4차 산업혁명시대의 핵심 융합 인재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

FEST 창의공학교육협회는 2011년부터 미국 FIRST 재단의 한국 공식 파트너로서 대한민국 청소년들이 로봇을 통해 팀워크와 함께 융합 문제 해결 역량을 기르고, 자신의 성과를 공유하고 즐기는 세계적 로봇 축제이자 경진대회 ‘FIRST Tech Challenge’의 한국 대회인 ‘코리아로봇챔피언십’을 14년째 개최하고 있다. 또한 스토리 기반의 재미있는 차별적 융합 교육 콘텐츠로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 대한민국교육박람회 등을 통해 융합 체험 및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으며, KLA 등 여러 선도 기업의 창의 융합 인재 육성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중소기업경제TV  tgtg1009@sbetv.co.kr

<저작권자 © 중소기업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소기업경제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