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현빈, 코로나19 극복 위해 2억원 기부…조용한 선행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배우 현빈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피해 극복을 위해 2억원을 기부했다.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3일 뉴스1에 "현빈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를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피해 극복을 위한 성금으로 2억원을 기부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현빈은 그동안 기부에 대해서는 소속사에도 알리지 않았지만 보도가 나와 사실 확인을 진행했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현빈은 21일 소속사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노력 중인 팬들을 위해 편지를 남기기도 했다. 편지에서 현빈은 "여러분들이 계신 그곳은 안전 하신지 걱정스러운 마음에 글로나마 안부를 묻는다"라며 "언제나 어려운 시기는 있어왔지만 서로를 응원하며 어려움들을 잘 이겨내 왔듯이 이번 코로나19 또한 하루 빨리 지나가기를 바라고 있다"라는 뜻을 전한 바 있다.

한편 현빈은 최근 tvN '사랑의 불시착' 종영 후 영화 '교섭' 촬영에 돌입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중소기업경제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