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엄마의 속도 몰라주는 미련 많은 아들의 사연은?손호영, “자신을 돌아봐라!”
   
▲ KBS
[중소기업경제TV] 언제 봐도 훈훈한 가수 손호영, 사랑스러움 팡팡 터트리는 여자친구 엄지, 은하, 볼수록 매력 있는 가수 장문복이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 출연했다.

이날 사연에는 배우의 꿈을 포기하지 않는 아들 때문에 속이 답답하다는 환갑의 엄마가 출연했다. 주인공은 “어느 날 갑자기 배우가 되겠다고 대학도 그만둔 아들 뒷바라지에 등골이 휘어요. 아들이 졸라 성형까지 해줬는데 매번 결과가 좋지 못해 아들은 인생포기 위기입니다.”라며 제발 아들 좀 살려달라고 고민을 털어 놓았다.

주인공은 “아들이 연기 선생님을 잘 못 만나 몇 백의 사기를 당했고 심지어 앞트임수술에만 ‘500’만원을 들였는데 수술도 망하고 아들의 인생까지 망가졌다.”며 눈물을 보였다. 서울에 혼자 있는 아들이 그 이후 자신도 만나주지도 않고 방안에만 있으면서 폐인 생활을 했다고 하자 MC와 게스트는 깊은 한숨을 쉬었다.
아들은 5번의 눈 재수술을 통해 자신감이 없어졌다며 “내게 수술을 권했던 사람이 엄마를 통해서 알게 된 사람이라 엄마가 원망스러웠다. 그래서 엄마가 찾아와도 모른 척 하고 폐인처럼 지냈다”라고 말해 어머니와 방청객을 눈물짓게 만들었다.

계속해서 엄마를 원망했다는 아들의 이야기를 듣던 손호영은 자신도 비슷한 아픔이 있었다며 경험담을 털어 놓았다. 손호영은 “저도 부모님이 이혼하셔 아버지와 단 둘이 살았었는데, 아버지와 다투다 나도 모르게 막말을 했어요. 그때 아버님이 눈물을 흘렸는데 그때 정말 많이 깨달았어요. 아드님도 자신을 돌아보세요!”라고 조언했다. 마지막으로 장문복은 “예전에는 자신감 있고 긍정적이었다고 하니 얼른 회복 하셨으면 좋겠습니다.”라며 어머님의 고민에 공감했다. 반면 여자친구 은하는 “지금까지 힘드셨던 것을 바탕을 삼으셔서 새롭게 잘 시작하셨으면 좋겠습니다.”라며 고민이 아니라는 태도를 보였다.

연기 때문에 상처를 받고도 아직까지 미련이 남은 아들 때문에 속 타는 엄마의 사연은 7일 밤 11시 10분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 공개된다

중소기업경제TV  tgtg1009@sbetv.co.kr

<저작권자 © 중소기업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소기업경제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