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데이비드 베컴, 템퍼 아시아·태평양 지역 앰배서더로 파트너십 시작
데이비드 베컴, 템퍼(TEMPUR) 아시아?태평양 지역 앰배서더로 파트너십 시작
데이비드 베컴, 템퍼(TEMPUR) 아시아?태평양 지역 앰배서더로 파트너십 시작

전 세계 프리미엄 침구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템퍼(TEMPUR)가 데이비드 베컴과 새로운 브랜드 앰배서더로 파트너십을 시작했다고 8일 밝혔다.

20년간 축구 선수로 활동하며 4개국에서 리그 우승을 차지하고, 6년 동안 잉글랜드 대표팀 주장을 역임한 베컴은 세계에서 가장 유명하고 인기 있는 운동선수 중 한 명으로 잘 알려져 있다. 축구 선수 은퇴 이후에는 평생의 꿈이었던 MLS 축구 클럽 인터 마이애미 CF의 구단주가 되고자 하는 목표를 실현하는 등 여러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고 있다.


베컴은 운동선수에게 수면과 회복의 중요성을 중요하게 생각하며, 편안한 수면이 운동 능력과 전반적인 웰빙을 향상시킨다는 사실을 직접 경험한 선수로 “양질의 수면은 운동선수로서 그리고 지금은 아버지, 남편, 사업주로서 나에게 항상 필수적인 요소다. 수면은 내 삶의 모든 영역에서 최고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도와준다”고 말했다. 이어 “수년 동안 템퍼에서 잠을 잤던 나는 템퍼와 함께 숙면으로 얻을 수 있는 중요한 이점들을 알리게 돼 기쁘다”고 덧붙였다.

템퍼 씰리 인터내셔널의 CEO 겸 회장인 스콧 톰프슨(Scott Thompson)은 “템퍼의 사명은 매일 밤 전 세계 더 많은 사람의 수면을 개선하는 것이다. 데이비드 베컴과 함께 프리미엄 침구 시장에서 우리의 선도적인 기술력과 혁신을 보여줄 수 있는 완벽한 파트너십을 맺게 됐다”고 말했다.

데이비드 베컴은 템퍼의 아시아 태평양 지역 주요 국가의 브랜드 홍보대사로 함께하며, 2024년 초부터 템퍼와 함께하는 새로운 캠페인을 선보일 예정이다.

스콧 톰프슨은 “템퍼는 새로운 파트너십을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한국, 중국, 일본, 싱가포르, 호주, 뉴질랜드의 소비자들에게 좋은 수면의 중요성에 대한 메시지를 전달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믿는다”고 덧붙였다. 템퍼가 전 세계 1000명 이상의 남성·여성 운동선수 대상으로 진행한 새로운 설문 조사에 따르면 수면이 가져다주는 최고의 장점으로 94%가 수면을 개선하는 것이 그들의 운동 성과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고 답했으며, 92%는 좋은 수면이 경기 성적을 좌우할 수 있다는 데에 동의했다. 집중력 향상(67%), 의사소통(52%) 그리고 더 효과적으로 훈련할 수 있는 능력(49%)도 수면이 제공하는 장점으로 꼽혔다.

전 세계적으로 2만3000명 이상의 성인을 대상으로 한 별도의 설문 조사에 따르면 대다수(87%)가 수면이 장기적 건강에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많은 응답자가 수면을 ‘매우 중요’(87%)로 꼽았는데 이는 가족과의 시간(84%), 건강하고 활동적인 시간(79%), 친구들과 시간을 보내는 시간(69%)보다 많았다. 수면은 정신 건강(88%)에 이어 두 번째로 중요한 요소로 꼽혔다.


중소기업경제TV  tgtg1009@sbetv.co.kr

<저작권자 © 중소기업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소기업경제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