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메이저맵, 서초구와 AI 진로 컨설팅 업무 협약 체결
메이저맵이 서초구청과 AI 진로 컨설팅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인공지능(AI) 기반 전문 진로 컨설팅 기업 메이저맵(대표 이중훈)이 서울시 서초구(구청장 조은희)와 입시 정보에 취약한 취약계층 청소년들을 위한 ‘AI 진로 컨설팅’ 지원 관련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AI 진로 컨설팅은 전국 대학 학과, 진로 데이터를 취합해 만들어진 프로그램을 바탕으로 학생 개인 적성, 인지 역량 검사 결과와 연결해 객관적인 맞춤형 진로 로드맵을 제공한다.


우선 ‘서리풀샘’ 이용 취약계층 고등학생 40명에게 지원해 진로 및 입시 정보를 접할 수 있도록 돕는다.

입시가 코앞으로 다가온 고3 학생을 대상으로 종합적인 입시 컨설팅도 지원한다. 대학 입시 로드맵 설정을 돕고 대학별, 학과별 정시 지원전략 수립하고 정시 지원 후 면접시험을 위해 전문가의 일대일 개별 맞춤형 면접 컨설팅을 지원한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대학 입시 정보를 접할 기회가 적은 취약계층 청소년에게 맞춤형 AI 진로 컨설팅이 진로 선택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서초형 교육 안전망을 빈틈없이 구축해 한 명도 소외되는 학생이 없이 공정한 출발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중훈 메이저맵 대표는 “취약계층 청소년들이 코로나19 환경 속에서 학력 격차가 더 커지고, 매년 바뀌는 입시 체제 등 입시 정보도 접하기 쉽지 않아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서초구와 사업을 통해 교육 양극화 해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중소기업경제TV  tgtg1009@sbetv.co.kr

<저작권자 © 중소기업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소기업경제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