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클라우드블루 커넥트’ 최신 버전, 기업이 개발 노력 없이도 수천개 애플리케이션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

잉그램 마이크로(Ingram Micro) 산하 사업부인 클라우드블루(CloudBlue)가 독보적인 카탈로그 및 채널 자동화 플랫폼인 ‘클라우드블루 커넥트(CloudBlue Connect)’의 최신 버전을 23일 발표했다.

제품, 채널, 마켓플레이스, 고객이 급증하는 가운데 클라우드블루는 기업이 현재 사업 목표를 달성하는 동시에 모든 채널에 걸쳐 전 제품의 출시와 매출 창출을 가속화하도록 지원함으로써 미래의 기회를 대비할 수 있도록 돕는다.


타키 파우치(Tarki Faouzi) 클라우드블루 부사장은 “클라우드블루 커넥트 최신 버전은 고객사의 운영 효율과 확장성을 더욱 높여 사업 성장을 용이하게 해준다”며 “클라우드블루는 사업 자동화를 향상시키고 지속적인 혁신을 통해 고객이 빠르게 제품을 출시하고 매출을 올리도록 돕는 것을 사명으로 한다”고 말했다.

새로 출시된 ‘클라우드블루 커넥트’(버전 19)는 웹 기반의 프로세스 자동화 플랫폼인 자피어(Zapier)에서 바로 사용할 수 있는 플러그인 기능을 제공한다. 이로써 사업자와 공급업체는 보다 강화된 확장성을 바탕으로 개발 노력 없이 수천개의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프로세스를 전달하고 자동화할 수 있다. 새로운 유형의 통합에 대한 무한한 기회가 열리는 것이다.

또 다른 주요 기능은 요구가 높았던 새로운 구독(Subscription) 모듈로 사업자와 벤더가 통합 창에서 각각의 반복 구독을 확인할 수 있도록 해준다. 또한 갱신 시기에 반복 구독에 대한 자동 청구 요청을 작동시킬 수 있게 됐다. 이는 반복 청구 요청 기능이 불가능한 구형 상거래 시스템을 운영하는 조직에 큰 도움이 된다.

자피에 플러그인과 구독 모듈 외에 새로 추가된 기능은 다음과 같다.

· 사용량 기반 제품과의 호환성 확대: 복잡한 사용 보고를 요하는 제품을 추가할 수 있다.
· 장바구니 유효성 확인 및 예약: 결제 전에 가능한 제품 및 예약 수량을 자동으로 확인한다.
· 통합형 제품 정의: 벤더는 하나의 인터페이스에서 제품을 보다 상세히 정의할 수 있으며 사업자는 모든 제품 관련 정보를 한 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확장된 SKU(재고관리코드) 정의: 벤더는 상세한 SKU 계층 구조를 생성해 사업자의 포트폴리오 이해를 돕고 이로써 보다 명확한 번들링과 교차 판매 경로를 구축하도록 할 수 있다.

파우치 부사장은 “클라우드블루 커넥트의 장기 전략의 일환이자 고객 피드백을 반영해 강화판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그는 “오늘날 기업들이 환경에 영향을 받으며 보다 탄력적인 운영을 필요로 하는 가운데 우리의 클라우드와 디지털 역량은 기업이 기존의 작업 방식을 뛰어넘어 어디에서나 가장 효율적인 방식으로 작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시장조사기관 IDC에 따르면 기업들은 비효율적인 프로세스로 인해 매년 매출의 20~30%를 잃는다. 클라우드블루는 고객사가 상당한 투자나 수익 희생 없이 제품을 더 빠르게 출시할 수 있는 효율적인 솔루션으로 번영의 시대에 기업이 직면한 도전을 해결해준다.

웹사이트(https://bit.ly/2WDiHOY)에서 ‘클라우드블루 커넥트’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클라우드블루(CloudBlue) 개요

클라우드블루(CloudBlue)는 초성장 제품 및 서비스를 갖춘 하이퍼스케일 플랫폼을 제공해 사업자가 옴니 제품과 다층적 멀티채널 마켓플레이스를 시작, 관리할 수 있도록 한다. 사업자는 클라우드블루를 통해 전 세계 200개 이상의 우수 판매자와 200여개 주요 브랜드, 8만여 파트너로 이뤄진 초연결 생태계에 액세스하고 이를 활용할 수 있다.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벤더, 디지털 서비스 사업자, 기술 배포업체, 기술 제조사, 매니지드 서비스 사업자, 고부가 리셀러 다수가 클라우드블루의 앞선 ‘클라우드블루 커머스(CloudBlue Commerce)’와 ‘클라우드블루 커넥트(CloudBlune Connect)’ 플랫폼을 활용해 각 사의 자체 클라우드 서비스와 제3자 벤더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자동화, 취합, 판매하고 있다. 클라우드블루는 3000만개 이상의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가 가입된 세계 최대 클라우드 마켓플레이스 공급업체 200여 곳을 지원하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www.cloudblue.com)에서 찾아볼 수 있다.


중소기업경제TV  tgtg1009@sbetv.co.kr

<저작권자 © 중소기업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소기업경제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