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라디오-'아이돌 라디오" 백아연·우주소녀 연정, '아이돌 라디오'서 본격 귀호강 라이브…"역대급"-백아연 "'프로듀스 101' 할 때 연정이가 원픽이었다"-우주소녀 연정 "언니 번호 물어보고 싶어요"
   
▲ "라디오-'아이돌 라디오" 백아연·우주소녀 연정, '아이돌 라디오'서 본격 귀호강 라이브…"역대급"

[중소기업경제TV] 신곡 '마음아 미안해'로 컴백하는 백아연과 그룹 우주소녀의 메인 보컬 연정이 지난 20일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에서 본격 귀호강 노래방 라이브 무대를 선사했다.

백아연과 우주소녀 연정은 '동전가왕'으로 꾸며진 이날 방송에서 각자 무려 3곡의 노래방 라이브 무대를 소화하며 가창력을 재확인시켰다.


우주소녀 연정은 "멤버들 없이 혼자서 나오게 되어 떨린다. '아이돌 라디오'를 위해 어젯밤 늦게까지 노래 연습을 했다"면서 마이크를 잡았다.

그러나 일말의 떨림 없이 태연의 '11:11', 아이유의 '이런 엔딩', 우주소녀의 '부탁해'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백아연은 자신의 노래인 '쏘쏘', 선미의 'Black Pearl', 트와이스의 'Yes or Yes'로 청취자들의 고막을 녹일 법한 이른바 '꿀 성대'를 자랑했다.

특히 백아연은 1년 6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곡 '마음아 미안해'의 한 소절을 즉석에서 불러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높였다.

백아연과 우주소녀 연정의 열창에 청취자들은 "진짜 역대급", "귀가 녹아서 이어폰이 떨어졌다", "원래 솔로곡인 줄 알았다" 등과 같은 댓글로 뜨거운 찬사를 보냈다.

백아연과 우주소녀 연정은 또한 방송 내내 자매 같은 호흡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우주소녀 연정은 백아연에게 "오늘이 끝이 아니라 앞으로도 좋은 언니, 동생으로 지냈으면 좋겠다"며 "이따가 실례가 되지 않는다면 번호를 물어보고 싶다"고 귀여운 고백을 했다.

백아연은 "연정이가 오디션할 때 나의 '원 픽'이었다. 진짜 응원 많이 했고 '다시 만난 세계' 무대도 얼마나 돌려봤는지 모른다"며 "꼭 번호 알려달라"고 화답했다.

이에 DJ 비투비 정일훈은 "'아이돌 라디오'는 언제나 훈훈한 팬덤 대통합을 꿈꾼다"면서 둘의 포옹을 요청, 화기애애하게 마무리했다.

팬덤 대통합을 꿈꾸는 아이돌 전문 방송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는 평일 밤 9시~10시 네이버 브이라이브에서 생중계된다.

중계된 내용은 당일 밤 12시 5분~1시 MBC 표준FM에서 방송된다.


중소기업경제TV  tgtg1009@sbetv.co.kr

<저작권자 © 중소기업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소기업경제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