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최고의 이혼" 배두나의 남자들 차태현 VS 위하준, 드디어 만난다‘최고의 이혼’ 배두나의 남자들 차태현 VS 위하준, 드디어 만난다‘최고의 이혼’ 前남편 차태현-現썸남 위하준, 오묘한 시선교차‘최고의 이혼’ 차태현 배두나 위하준, 뜻밖의 삼자대면 ‘깜짝’
   
▲ "최고의 이혼" 배두나의 남자들 차태현 VS 위하준, 드디어 만난다 

[중소기업경제TV] ‘최고의 이혼’ 차태현과 위하준, 배두나를 사이에 둔 두 남자가 드디어 만난다.

KBS 2TV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 속 강휘루의 마음을 각기 다른 방식으로 파고드는 두 남자가 있다. 밉고 싫은데 걱정이 되는 전 남편 조석무와, 그녀에게 직진하는 현 썸남 임시호가 그 주인공이다.


연하남 임시호의 등장은 조석무와 강휘루의 관계에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조석무는 ‘김서방’으로 저장되어 있는 강휘루의 새로운 남자를 의식하며 질투를 했다. 조석무에게 마음을 표현한다는 것은 참 어려운 일이었다. 그래서 조석무는 강휘루가 연애를 하는 듯한 모습에 괜히 틱틱대고 삐딱한 말을 던져 그녀의 마음에 상처를 줬다.

강휘루는 그런 조석무가 밉고 싫은데 또 걱정이 됐다. 이러한 그녀의 마음을 눈치 챈 임시호는 자신을 이용해도 좋다고 말하며 적극적으로 강휘루에게 직진했다. 비슷한 성격끼리는 통하는 것인지, 임시호는 강휘루의 웃는 얼굴 이면의 슬픔을 알아채고, “웃게 해주고 싶다”며 고백을 했다.

이렇듯 강휘루의 마음을 흔들어놓는 두 남자. 사랑의 경쟁자인 조석무와 임시호는 아직까지 단 한번도 만난 적이 없는 상황. 이런 가운데 ‘최고의 이혼’ 제작진은 오늘 22일 9~10회 방송을 앞두고, 강휘루를 사이에 둔 두 남자의 만남을 예고했다.

공개된 사진 속 조석무와 임시호는 집 앞에서 마주친 모습이다. 두 남자의 손에는 똑 같은 아이스크림 박스가 쥐어져 있다. 강휘루를 위해 산 선물인 것으로 짐작된다. 서로의 존재는 알고 있지만, 막상 마주친 것은 처음인 두 남자. 조석무와 임시호는 당황함과 놀라움의 눈빛으로 시선을 마주치고 있다.

두 남자의 마주침으로 갑자기 분위기가 싸해진 상황. 이들 앞에 선 강휘루는 난감한 표정이다. 임시호를 빤히 바라보는 조석무. 그런 조석무를 또 의문 가득한 눈빛으로 보는 임시호. 세 남녀의 뜻밖의 삼자대면은 어떤 결과로 이어질지, 또 두 남자의 오묘한 시선 교환은 무엇을 의미하는 것일지 궁금증이 모아진다.

한편 KBS 2TV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은 “결혼은 정말 사랑의 완성일까?”라는 물음에서 시작해 사랑, 결혼, 가족에 대한 남녀의 생각 차이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그리는 러브 코미디다. 배두나를 사이에 둔 차태현과 위하준의 만남은 오늘 22일 밤 10시 방송되는 ‘최고의 이혼’ 9,10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중소기업경제TV  tgtg1009@sbetv.co.kr

<저작권자 © 중소기업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소기업경제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